봄철 주택 구입, 판내 조언-“새 집 살때 옵션으로 미래가치 높여야” 에스더 정 부동산 그룹 대표.

“애틀랜타의 집값은 내년까지 적어도 5~10%는 상승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현재 주택 소유주들은 앞으로 4~5년간은 그대로 보유하는 것이 수익 면에서 좋습니다.”

에스더 정 부동산그룹의 에스더 정 대표는 애틀랜타 한인사회에서는 아씨 마켓과 스와니 H마트 개발을 성사시킨 장본인으로 유명한 인물이다.

그는 30년 경력의 부동산 베테랑으로 올해 북동부 애틀랜타부동산협회(NAMAR)로부터 ‘소규모 팀’ 부문 탑 프로듀서상을 받았다. 또 미국 주요 부동산 중개업체 중 하나인 ‘켈러 윌리엄스’ 내에서도 지난해 조지아 매출 1위, 동남부 2위를 기록했다.(에스더 정 대표(왼쪽에서 두번째) 에스더 정 부동산 그룹 관계자들이 탑 프로듀서상을 수상하였다)

정 대표는 인터뷰에서 “잠들기 전까지도 이 매물을 어떻게 더 매력적으로 만들지 끊임없이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지아에 정착하기 전 LA에서 화가로 활동했던 그는 매물 주택을 어떻게 더 돋보이게 할지를 간파하는 타고난 감각에 손님의 니즈를 정확히 파악하는 ‘마케터’의 능력을 겸했다고 자부한다.

(애스더 정 대표)
 출처:애틀란타 중앙일보
https://www.atlantajoongang.com/60596/

Share Post:

Stay Connected

More From Our Blog

주택 임대료 다시 ‘들썩…북동부·중서부서 상승

최근 수년간 급격한 상승 이후 오름세가 둔화하거나 하락한 주택 임대료가 다시 들썩이고 있다. 이는 연방준비제도의 인플레이션(물가 상승 현상)과의 싸움에도 위협이 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8일 보도했다.

By using our website, you agree to our Cookie Policy.